UPDATE : 2021.9.23 목 14:35
상단여백
기사 (전체 169건)
최 선 창문 칼럼(66)
우리나라가 국권을 상실하고 국민들의 소망이 없었던 시절, 최영섭(崔英燮 1928-2021) 예비역 대령은 1928년 강원도 평강군에서 ...
최 선 박사(Ph.D., Th.D.)  |  2021-09-15 15:37
라인
최 선 창문 칼럼(65)
필자의 고향은 충북 충주시 신니면이다. 그곳의 지역적인 특징은 음성과 충주가 겹쳐 있는 가섭산(710M)과 용원저수지 아래로 전답이 즐...
최 선 박사(Ph.D., Th.D.)  |  2021-09-02 18:53
라인
최 선 창문 칼럼(64)
조선말 강대국들의 식민지 침략이 강세를 이루는 시기로서 세계는 국수주의를 지향하고 있었다. 미국 남장로교단에서는 조선에 루이스 테이트(...
최 선 박사Ph.D., Th.D.)  |  2021-08-21 20:02
라인
최 선 창문 칼럼<63>
약자의 눈물을 닦아주며 한 사람이 새 소망을 갖도록 인도해 주는 삶은 고귀한 것이다. 조상으로부터 받은 자신의 땅 1,200평을 한센병...
최 선 박사(Ph.D., Th.D.)  |  2021-08-11 17:00
라인
최 선 창문 칼럼<62>
한국교회에는 6만여 교회가 있다. 그중에 80% 이상이 미자립교회이다. 주님의 십자가 반석 위에 세워진 몸 된 교회를 섬기는 사역은 쉽...
최 선 박사(Ph.D., Th.D.)  |  2021-07-29 15:00
라인
최 선 창문 칼럼: 한국전쟁 지평리 전투<61>
경기지역에서 살기 좋은 곳 양평에는 한강이 흐르고 양지바른 곳이 많아 전원주택이 다른 지역보다 많이 입주해 있다. 그만큼 산하가 조화롭...
최 선(Ph.D., Th.D.)  |  2021-07-09 12:04
라인
시인 최선 박사 특별 창문 칼럼
■ 인성과 영성, 지성을 갖춘 오범열 목사가 있기까지코람데오(Coram Deo, 하나님 앞에서)정신으로 삶을 바르게 산다는 것은 쉬운 ...
최 선 박사(Ph.D., Th.D.)  |  2021-06-24 15:34
라인
신학생 기고문
"웨슬리 본받아 특별한 소명으로 목회하고 파” 나는 성결대학교 신학부 기독교육과에 입학했다. 입학이 엊그제 ...
기독교헤럴드  |  2021-06-24 14:40
라인
최 선 창문 칼럼(60)
필자가 을 출판하면서 남양(南陽) 김명혁 박사의 추천을 받았다. 역사학자이며 목회자인 그는 기도의 눈물이 많았고 따뜻한 성품을 가지고 ...
최 선 박사(Ph.D., Th.D.)  |  2021-06-09 15:32
라인
최 선 창문 칼럼(59)
사람은 소유한 것이 많아지면 자신도 모르게 교만하게 된다. 그것을 깨달았을 때는 이미 여러 관계가 순탄치 않음을 인지하게 된다. 그래서...
최 선 박사(Ph.D., Th.D.)  |  2021-06-03 17:11
라인
최선 창문 칼럼(58)
사람은 이 땅에 태어나 여러 친구들을 만나고 헤어진다. 필자에게도 많은 친구가 있다. 힘들고 슬픈 일들을 만나면 그들과 대화하고 여행하...
최 선 박사(Ph.D., Th.D.)  |  2021-05-27 16:49
라인
최 선 창문 칼럼(57)
충북 충주의 작은 마을 새말 앞에는 가섭산(710M) 기슭 온수골 계곡에서 흘러내리는 작은 하천과 농사를 위해 만들어진 용원저수지에서 ...
최 선 박사(Ph.D., Th.D.)  |  2021-05-13 22:15
라인
최 선 창문 칼럼(56)
우리나라의 정치, 경제 환경이 어려웠던 1970년대에 미국으로 건너가 유학과 이민 목회를 병행하는 목회자들이 많았다. 그 가운데 국내 ...
최 선 박사(Ph.D., Th.D.)  |  2021-04-29 18:24
라인
최선 창문 칼럼(55)
신호범 워싱턴주 전 상원의원이 지난 4월 12일 향년 85세로 스노호미시 카운티에 있는 자택에서 숙환으로 소천 했다. 그는 미국 입양 ...
최 선 박사(Ph.D., Th.D.)  |  2021-04-21 18:15
라인
최 선 창문 칼럼(54)
넓고 깊은 강과 높고 푸른 산을 마음껏 즐기며 몸과 마음에 힐링이 가능한 곳, 산세가 수려한 월악산 국립공원이 자리하고 있으며 한반도의...
최 선 박사(Ph.D., Th.D.)  |  2021-04-14 19:34
라인
최 선 창문 칼럼(53)
푸른 하늘 위에 뭉게구름이 멋진 그림을 그리듯 서서히 이동할 때, 독수리와 참새들까지 높은 창공을 활활 날아다니는 가섭산 기슭에 아담하...
최 선 박사(Ph.D., Th.D.)  |  2021-04-07 19:09
라인
최 선 창문 칼럼(52)
우리나라 1960년대 초반의 생활은 한국전쟁이 끝나고 피폐한 상황에서 국민들은 먹고 살기에 녹록지 않았다. 빈곤의 악순환에서 벗어나지 ...
최 선 박사(Ph.D., Th.D.)  |  2021-03-31 18:33
라인
최 선 박사의 창문 칼럼(51)
복음은 전해졌으나 한국교회가 출발이 되고 안정적으로 정착되지 못했던 당시 매우 어려웠던 시절이 있었다. 부흥의 불길이 불타올랐던 일제 ...
최 선 박사(Ph.D., Th.D.)  |  2021-03-24 19:17
라인
최 선 박사의 창문 칼럼(50)
3년간에 걸쳐 한반도 강산 전역에서 진행된 6.25 한국전쟁으로 인한 황폐화로 국민은 피폐한 생활을 영위하였다. 부모들의 세대에서는 각...
최 선 박사(Ph.D., Th.D.)  |  2021-03-17 18:05
라인
최 선 박사의 창문 칼럼(49)
우리 한민족 겨레가 일제의 탄압과 포악한 식민 지배에 항거하여 자주독립을 선언하고 3.1만세 운동을 벌인지도 올해로 102주년이다.가장...
최 선 박사(Ph.D., Th.D.)  |  2021-03-01 16:1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