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6.13 목 09:19
상단여백
HOME 교계 연합단체
전광삼 대통령실 시민사회수석, 한교연 내방송태섭 대표회장 등 임원들과 환담
  • 한교연 제공
  • 승인 2024.06.07 00:55
  • 호수 615
  • 댓글 0

대통령실 전광삼 시민사회수석이 취임 인사차 지난 5월 30일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송태석 목사)을 내방해 임원들과 환담했다.

이날 전 수석은 “한국교회연합이 윤석열 대통령과 정부를 위해 기도하고 적극적으로 지지해 온 데 감사드린다”며 “교계에 진솔한 목소리를 들으러 왔다. 비판이라도 그대로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는 “어려운 때 중책을 맡으셔서 어깨가 무거우시겠다”며 “한교연이 윤 대통령이 경선 후보 시절부터 기도하며 공개적으로 지지를 표한 만큼 우리도 책임의식을 가지고 있다. 윤 대통령과 정부가 잘 되기를 항상 기도하고 있다. 여러 가지 어려운 문제들이 있지만, 하나님의 도움으로 잘 극복해 나가실 줄 믿는다”고 전했다

상임회장 홍정자 목사는 “기독교만큼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기도하는 종교가 없을 것이다. 그중 한교연은 매년 나라를 위한 기도회를 개최해 오고 있다”며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한 정부 당국자들이 국가를 위해 국정을 잘 운영할 수 있도록 기도하겠다”고 했다.

상임회장 이영한 장로는 “평신도들은 윤 대통령과 정부가 좀 더 당당했으면 좋겠다. 눈치 보느라 정작 할 일을 못하고 있는 게 아닌가 싶다”라며 “옳은 일이라면 담대히 추진하시기를 당부드린다”고 했다. <한교연 제공>

한교연 제공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한교연 제공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