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4.18 목 13:54
상단여백
HOME 기고/오피니언 특별기고
키워드로 보는 세상(49)리퍼상품
  • 기독교헤럴드
  • 승인 2024.01.24 20:38
  • 호수 604
  • 댓글 0
김광연 교수(숭실대학교)

인터넷의 발달로 스마트폰에서 물건을 구매하는 것은 이제 일상이 되었다. 다들 대형 쇼핑몰에서 상품을 구매하거나 친구들에게 상품을 선물한 적이 있을 것이다. 인터넷 쇼핑몰은 시간을 들이지 않고 매장까지 방문할 필요 없이 원하는 상품을 살 수 있어서 사람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인터넷 쇼핑은 지난 코로나19가 한창인 시절, 사회적 거리 두기로 비대면 사회가 일상이었을 때 그 매출이 급증했다. 당시 사람들은 쇼핑몰이나 대형 마트를 가는데 어려웠기 때문에 주로 인터넷 쇼핑몰에서 상품을 구매했었다. 그 당시 상품뿐만 아니라 음식 배달도 지난 코로나19 기간 매출이 엄청나게 늘었다.

이렇게 사람들이 비대면으로 온라인에서 쇼핑하다 보니 자연스레 상품을 배송받고 원하는 상품이 아닐 경우 반송을 하게 된다. 소비자가 매장을 직접 방문하면 상품을 보고 구매하기 때문에 환불 할 경우의 수가 적게 마련이다.

상품 가운데서도 옷이나 신발과 같이 착용 후에 구매하는 경우는 매장에서 직접 사게 되면 거의 교환할 확률이 낮아진다. 하지만 인터넷 쇼핑에서 옷이나 신발같이 직접 착용해 보고 구매하는 상품은 반송하거나 교환할 가능성이 높다.

특히 옷과 같은 상품은 반송이나 교환 가능성이 높은데 소비자의 단순 변심이나 제조 과정에서 미세한 흠집 또는 전시용 제품 등을 재포장해서 새로운 상품보다 저렴하게 판매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다.

오늘날 소비자의 단순 변심이나 아주 미세한 흠집 등으로 인해 새 상품보다는 조금 저렴하게 판매하는 제품을 ‘리퍼 제품’이라고 부른다. 리퍼는 ‘리퍼비시(Refurbish)’ 또는 리퍼비시드(Refurbished)의 줄임말이다. 리퍼는 ‘새롭게 단장, ’정비‘ 또는 ’개장하다‘, ’다시 닦다‘라는 의미를 나타낸다. 즉 리퍼제품은 새롭게 단장해서 판매하는 제품을 말한다.

리퍼제품은 리퍼비시 제품이라고 불리는데 상품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초기 불량제품이나 소비자에 의해 환불된 상품을 신상품 수준으로 다시 재정비해서 새롭게 소비자들에게 판매하는 상품이다.

오늘날 리퍼제품은 시장에서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시장에서 형성된 가격은 신상품과 중고 상품의 중간에 위치해서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누리고 있다. 주로 전자제품과 같이 개봉 후 한 번도 사용하지 않은 상품을 리퍼제품으로 다시 판매되는 경우가 많다.

이처럼 소비자들은 신제품이지만 단순히 소비자가 환불하는 과정에서 거의 사용하지 않는 상품을 신상품보다는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어서 많이 선호되는 상품이다.

리퍼제품은 기존 상품에 못지않게 같은 제품이기 때문에 다소 새 상품보다는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스마트폰이나 전자제품 등은 고가의 상품이기 때문에 소비자들이 조금은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어서 많이 이용되고 있다. 그것뿐만 아니라 만약 반품되거나 환불된 제품을 다시 사용할 수 없다면, 그것을 폐기하는데 많은 처리비용과 각종 쓰레기 배출로 인한 환경 오염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 때문에 리퍼 상품에 큰 문제가 없다면 소비자들에게 다시 판매해서 처리비용 뿐만 아니라 새로운 상품을 제작하는 비용 절감에도 많은 혜택을 줄 수 있다.

지금 이 순간도 많은 소비자들이 인터넷 쇼핑을 통해 새로운 제품을 구매하거나 또는 그 구매한 상품을 다시 환불하고 있다. 또 소비자들이 다른 소비자가 반품하거나 환불한 리퍼제품을 사고 있을 것이다. 현대 사회에서는 소비자들이 찾는 상품의 종류도 다양하고 제품도 너무 많아서 상품을 환불하고. 다시 구매하는 경향이 갈수록 늘어나기에 리퍼 제품은 앞으로도 소비자들에게 많이 이용될 것이다.

기독교헤럴드  chd6235@naver.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기독교헤럴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