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1.29 일 20:47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행사
경남대, ‘한반도 국제포럼(KGF)’ 주관기관 선정통일부 주최… 2015년에 이어 두 번째
  • 박지현 기자
  • 승인 2018.04.06 08:46
  • 호수 402
  • 댓글 0
경남대학교 박재규 총장

경남대학교(총장 박재규·사진)가 지난 3월 29일, “통일부가 주최하는 ‘2018 한반도 국제포럼 (약칭 KGF: Korea Global Forum)’사업의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경남대 관계자는 “올해로 9번째를 맞는 한반도 국제포럼(KGF)은 우리 정부의 대북·통일정책 및 한반도 평화·번영에 대한 국제적 공감대 확산 및 지지 제고, 바람직한 정책 대안 모색 등을 목적으로 각국의 전·현직 고위 관료 및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국제회의를 국내 외에서 개최하는 사업”이라고 설명했다.

경남대는 오는 6월 27~28일 서울에서 ‘정전 65년,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주제로 국제학술 회의를 1박 2일에 걸쳐 대규모로 개최하는 것을 전후해 미국, 중국, 일본, 독일, 카자흐스탄 국제 학술회의 등으로 2018 KGF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경남대는 2015년에도 이 사업의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서울회의, 미국 워싱턴 회의, 벨기에 브뤼셀 회의 등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박재규 경남대 총장은 “정전 65년을 맞는 올해,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이 잇달아 개최되며 한반도 평화에 대한 논의가 본격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2018 KGF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의미가 남다르다”며 “그동안 북한·통일 문제에 대한 담론을 선도해 온 경남대 극동문제 연구소와 북한대학원대학교가 협력해 2018 KGF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박지현 기자  dsglory@cherald.co.kr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