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12.1 금 18:19
상단여백
HOME 교계 연합단체
성시화운동본부, 양영자 선교사 홍보대사탁구선교, 성시화운동과 복음전파 기대
  • 황정민 기자
  • 승인 2023.11.08 15:46
  • 호수 599
  • 댓글 0

세계성시화운동본부(대표회장 김상복 목사, 전용태 장로)는 지난 11월 2일 분당 할렐루야교회(담임목사 김승욱 목사) 2층 귀빈실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개최하고 ‘88서울올림픽 탁구 여자복식 금메달리스트 양영자 선교사(WEC 한국본부)를 세계성시화운동본부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사무총장 김철영 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이 날 위촉식 설교에서 대표회장 김상복 목사가 한 분의 승려가 예수를 믿게 된 사례를 소개하면서 한 영혼을 살리는 복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 목사는 “지금 시대는 복음의 핵심을 정확히 전달한다면, 얼마든지 예수님을 만날 수 있는 시대”라고 설교했다.

김상복 목사는 “몽골에서 귀한 사역을 감당했고, 탁구를 통해 복음을 전하고 선교해온 양영자 선교사님이 홍보대사를 맡아주신 것을 감사하며, 지금까지 해온 것 처럼 복음 전도자의 삶을 살아가시기를 바란다.”고 부탁했다,

양 선교사는 “성시화운동이 어떤 사역을 하는지 찾아봤더니, 천하 만민에게 복음을 전하라는 예수님의 지상명령을 따르는 사역임을 알고 취지에 깊이 공감하여 사역에 동참하고 싶었다.”며 홍보대사로서 복음 사역에 낮은 곳에서 역할을 하고 싶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철영 사무총장은 양영자 선교사에게 성시화운동의 교과서와 같은 『성시화운동 편람』(2005년 발행)을 전달했다. 이 책에는 김준곤 목사가 민족복음화운동을 전개하면서 민족복음화 이전에 한 도시만이라도 송두리째 복음화되기를 바라며 1972년 7월 31일부터 8월 4일까지 개최한 ‘춘천 성시화운동 전도대회’를 앞두고 성시화운동의 비전과 전략을 담은 ‘춘천 성시화운동 기획노트’이다.

또한 성시화운동의 모델인 칼빈의 제네바 개혁운동과 낙도의 순교자 문준경 전도사의 ‘대신거지운동’(쌍손선교)을 담고 있다. 위촉식에 참석한 이들은 양 선교사의 어깨에 손을 얹고 사명을 잘 감당하기를 기도한 후 유헌형 목사(인천성시화운동본부 부회장)가 대표로 기도했다.

이어 황호기 목사와 경기도성시화운동본부 탁구선교위원장 장두복 장로님(전 패럴림픽 탁구 코치)가 공동으로 “전 교회가 전 복음을 전 시민에게! 행복한 시민, 건강한 가정, 깨끗한 도시”라는 성시화운동 구호를 제창한 후 김영복 목사(경경기북부탁구선교회 공동회장)가 축도했다.

양영자 선교사는 1988년 서울올림픽 탁구 여자복식에 현정화 선수와 팀을 이루어 출전해 강적 중국팀을 누르고 금메달을 획득해 온 국민의 찬사를 받았다. 금메달을 획득한 후 방송 인터뷰에서 “하나님께 모든 영광을 돌린다”고 고백했으며, 국가대표 은퇴 후에는 지도자 생활을 하던 중 갑작스런 모친의 별세로 극심한 조울증과 공황장애를 겪으면서 2년 동안 크리스천 정신과의사의 상담과 성경묵상 모임에 참여하면서 회복되었다. 그리고 남편 이영철 선교사와 함께 영국에 본부를 두고 있는 WEC 선교 훈련을 받고 내몽골지역으로 파송되어 한국인 한 명도 없는 지역에서 교회 개척과 탁구선교를 하는 한편 이영철 선교사는 몽골어로 성경을 완역했다. 그 후 15년 만에 귀국하여 국내외를 순회하면서 탁구선교를 통해 복음을 전하고 있다. 한편, 세계성시화운동본부는 양 선교사가 홍보대사를 맡으면서 탁구 선교를 통한 다음 세대를 살리는 일과 국내외 성시화운동이 협력하여 효과적인 복음 전파 사역을 전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정민 기자  chd6235@naver.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황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