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3.21 화 23:24
상단여백
HOME 교계 연합단체
글로벌엘림재단, ‘26개 국가 다문화가족’ 설맞이 문화행사이주노동자·국제결혼가정 등 “한국 전통명절 체험 유익해”
  • 박지현 편집국장
  • 승인 2023.01.27 15:52
  • 호수 574
  • 댓글 0
사진 제공 = 여의도순복음교회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 이영훈 목사)는 지난 1월 22일 전통 명절인 설을 맞이하여 다문화가족 및 외국인 주민의 국내 정착을 지원을 위해 설립한 글로벌엘림재단(이사장 이영훈 목사)과 함께 우리나라에 거주하는 이주노동자, 국제결혼가정, 유학생 등 다문화가족을 초청하여 다채롭고 풍성한 설맞이 전통문화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재단 산하 엘림다문화센터(센터장 이병인 목사)는 몽골, 중국, 싱가포르, 러시아, 우간다, 콩고, 페루, 멕시코 등 총 26개 나라 120여 명의 다문화가족들을 초대하여 떡국과 잡채, 전 등 설날음식을 나누고, 한복 체험과 윷놀이와 제기차기 등 전통놀이를 하면서 서로 다른 문화의 편견을 허물고 주님 안에서 한 가족이 되는 유의미한 시간을 가졌다.

우리나라에서 대학을 졸업하고 5년째 직장 생활을 하고 있는 율리아 말리지나(러시아) 씨는 “이번 행사에 참여하게 되어 기뻤고, 특히 한복을 입을 수 있어 행복했다”면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또 가나에서 온 사무엘 인쿰 씨도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설날 체험 행사를 준비해줘서 기쁘고 유익했다”고 말했다.

글로벌엘림재단(상임이사 권일두 목사)은 앞으로 한국교회와 한국사회 다문화가족을 연결하는 다문화사역의 허브 역할을 감당하기 위해 다문화교육생을 모집하여 다문화 교육을 실시하고, 다문화봉사단을 발족하여 봉사활동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다문화사역 교회와 기관을 연계하여 다문화축제, 다문화컨퍼런스, 연합수련회, 청소년 캠프 등 다문화사역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박지현 편집국장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박지현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