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9.22 금 20:43
상단여백
HOME 교단
한기총 차기 대표회장에 엄신형 목사
  • 기독교헤럴드
  • 승인 2007.12.29 01:58
  • 호수 0
  • 댓글 0
한기총 차기 대표회장에 엄신형 목사
-내년 1월 29일 제19회 정기총회서 인준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대표회장 이용규 목사)가 실행위원회를 갖고 제19회 정기총회에 추천할 차기 대표회장으로 엄신형 목사를 선출했다.
12월 28일 오후 3시 한국기독교연합회관 3층 대강당에서 열린 제18-3차 실행위원회는 한기총 가맹 교단과 단체의 대표 및 한기총 임원과 위원장 등 실행위원 188명 중 171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실행위원회는 총회에 추천할 대표회장 선출에 들어가 행정보류와 회비미납 등으로 회원권이 제한된 교단 및 단체의 실행위원 등을 제외한 171명이 투표하여 1차 투표에서 김호윤 목사(예장합동중앙, 햇불중앙교회) 25표, 김동권 목사(예장합동, 진주교회) 64표, 엄신형 목사(예장개혁총연, 중흥교회) 82표를 각각 얻어 당선에 필요한 과반을 모두 넘기지 못했다. 이어진 결선투표에서 엄신형 목사가 97표 김동권 목사가 68표를 얻어 엄신형 목사가 한기총의 차기 대표회장으로 추천받게 되었다.

이번 실행위원회에서는 차기 대표회장만 선출하며 나머지 임원은 현 대표회장과 엄신형 목사로 하여금 전형위원회를 구성하여 조각해 총회의 인준을 받게 된다. 한기총은 총회 전날 한 차례 더 실행위원회를 거쳐 내년 1월 29일 오후 2시 열리는 제19회 정기총회에서 결산과 사업계획 그리고 예산 등의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정기총회에서 엄신형 목사가 차기 대표회장으로 인준되면 제14대 대표회장으로 취임하여 회무를 진행하게 된다.

차기 대표회장으로 추천될 엄신형 목사의 약력 및 대표회장 소견서 내용은 다음과 같다.

△ 엄신형(嚴信亨)목사(1944년 생) 약력

학 력
1973. 12. 1. 한세대학교졸업(전신.순복음신학교)
1979. 2.28. 안양대학교졸업
1980. 1. 8. 개혁신학연구원졸업
1988. 12. 7.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졸업
2004. 9.12. 미국 L.B.U(Louisiana Baptist University)명예교육학박사

목회경력
1980. 8. 현재 중흥교회 위임목사

교단경력
1988 - 1990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총무
1995 - 1996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강동노회장
1995 총회부흥사협의회 회장
1996 총회98대성회 대표 대회장
2000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부총회장
2004 - 2006 대한예수교장로회(개혁총연)총회장
2007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정책위원장 교계연합
2002 한국교회 부활절연합예배위원회 상임대회장
2003 한국교회 부활절연합예배위원회 상임대회장
2005 한국교회 부활절연합예배위원회 상임대회장
2003 한국기독교총연합회 공동회장
2005 한국기독교총연합회 공동회장
2007 한국기독교총연합회 공동회장
2005 현재 기도운동본부 총재
2006 현재 기도공동체 총재
2006 한국기독교총연합회 행사위원장
2006.11.- 2007.11. 한국장로교총연합회 대표회장
2007 국민비전부흥사협의회 총재

교육기관
1996 총회신학원 운영이사장
1998 현재 필리핀 국제대학교 명예회장
2001 - 2003 국제신학대학원대학교 총장
2004 - 2006 연세대학교연합신학대학원 총동문회 회장

선교기도성회
1988 88서울올림픽 선교대회 전국대회장
1988 88서울장애자올림픽 선교대회 전국대회장
1990 - 1993 93세계복음화대성회 준비위원장
1993 - 1995 95민족통일회년대성회 상임대회장
1995 - 1997 97민족통일성령화대성회 대회장
2005 전국목회자 400여명 21일 비상특별구국금식기도회 준비위원장
2007 한국기독교 성령백주년대회 상임대회장

수상경력
2001. 9.15. 국민의상(종교분야)수상
2003.12.29. 자랑스런연세인 연신원장(목회자부문)수상
2005.11.14. 한국기독교선교대상(목회자부문)수상

△ 소견서

먼저 하나님의 특별하신 사랑과 은총이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위에, 그리고 늘 기도하며 정성 다해 수고하시는 임직원 모든 분들께 충만하시기를 바랍니다.
평소 한국교회와 한기총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관심으로 끊임없이 기도해온 본인(엄신형)은 교단(예장 개혁총연)에서 한기총 대표회장 후보로 추천을 받고,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에 출마하면서 다음과 같이 소견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첫째, 대.중.소교단 연합과 일치를 위해 전심전력을 다하겠습니다.
한 손에는 길고 짧은 손가락이 각자 역할을 감당하면서 연합하여 큰 일을 감당하듯이, 한 가정에는 부모와 자녀가 함께 모여 살며 각자 맡은 위치에서 서로 돕고 화목하고 협력하며 가정의 행복을 이루어 가듯이, 한기총은 크고 작은 교회와 교단들이 연합하여 하나님의 크신 뜻을 이루고 지역과 국가와 민족적으로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해야 합니다.
저 엄신형은 그동안 한기총 공동회장과 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 및 교계 각종 연합운동에 참여하여 꾸준히 교계연합 사업을 위하여 활동해온 것을 거울삼아 중.소.대교단이 건강하고 튼튼한 연합체인 한기총으로 더욱 발전해 나가도록 교단간 교류와 화합과 협력을 위하여 성탄절과 부활절을 위시한 각종 사업을 전개하고 지원하며, 교계 연합 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온 한기총 사업을 더욱 확대시켜 나가고, 한기총이 각종 연합사업을 더욱 힘있게 전개해 나가므로 이 민족의 중심에서 한기총의 역할을 충실히 감당하도록 힘쓰겠습니다. 그리하여 한기총 산하 모든 교단들이 더욱 발전하고 각 교단 산하 개교회들이 부흥과 성장을 이루도록 더욱 전심전력을 다할 것입니다.

둘째, 대정부, 대사회적인 한기총의 역할과 위상을 위해 더욱 전심하겠습니다.
1. 대정부 차원에서 그 동안 한기총이 공공기관의 주일 시험제 폐지, 북한 핵문제 종결, 공공 행사의 미신적 행위 반대, 사행성 도박과 각종 퇴폐 향락문화 퇴치, 음란 사이트 및 마약과 환각제 퇴치, 탈북난민보호정책 등 차근차근 지속적으로 진행해 온 모든 사업들을 더욱 활발히 전개하여 하나 하나 확고하게 매듭짓도록 힘쓰고, 대정부, 대사회적으로 한기총의 위상을 더욱 드높이도록 전심을 다할 것입니다.

2. 12월 대선이 전국을 혼란시키고 지역감정을 더욱 고조시키며, 서로 상대방을 흠집 내기에 혈안이 되어 분열과 대립이 심화되고 있습니다. 대선 후 이 나라가 안정을 이루고 민족대화합과 남북이 복음으로 통일되며 경제 대부흥을 이루도록 한기총이 중심이 되어 그 역할을 멋있게 감당하도록 전심을 다하겠습니다.

셋째, 한기총의 발전을 위하여 전심전력을 다하겠습니다.
한기총 가맹교단 선후배 교역자들과 교회들의 정성과 땀과 눈물을 기반으로 성장을 거듭해 온 한기총은 그동안 수 많은 사업과 행사를 실시해 오며 대사회적, 대국가적으로 하나님의 이름과 복음의 빛을 높이 드러내고 민족의 중심역할을 잘 감당해 왔습니다.
이토록 잘 닦여진 터전 위에 한기총이 세계적인 기독교연합기관으로 성장하도록 전심을 다할 것이며, 이에 필요한 일들을 적극적으로 앞장서서 추진해 나가도록 힘쓰겠습니다.
한국교회성령 100주년을 마감하며 이를 기반으로 앞으로 더욱 하나님의 영광과 한기총의 위상을 드높이고, 한기총을 중심으로 온 민족의 심령 속에 복음의 빛이 밝게 비춰져 민족 복음화 및 복음 통일을 이루고, 한기총이 견고한 터전 위에 놀라운 발전과 성장을 이루도록 저 엄신형은 교회와 함께 뜨거운 열정과 사명감과 책임감으로 헌신을 다하겠습니다.

저 엄신형은 이러한 각오와 주의 일에 대한 뜨거운 열정과 책임과 사명감으로 전능하신 하나님의 도우심과 교계 어른들과 동역자님들의 협력과 사랑어린 격려와 교회와 성도들의 기도를 힘입고, 하나님이 주신 지혜와 재능과 모든 주어진 환경을 동원하고, 전심전력을 다해 한기총 발전을 위하여 충성하겠습니다. 각 교단 지도자님들과 실행위원님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협력을 확신하며 감사를 드립니다.
하나님의 특별하신 사랑과 크신 은총이 한기총과 그 동안 희생과 헌신을 아끼지 않고 묵묵히 수고해 오신 임직원과 모든 분들 위에 늘 충만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기독교헤럴드  admin@cin21.net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기독교헤럴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