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2.1 수 19:51
상단여백
HOME 교회 선교
해외선교지 소개 - 일본 박필현 선교사(2)“누가 강도 만난 자의 이웃?”
  • 기독교헤럴드
  • 승인 2009.04.06 10:03
  • 호수 0
  • 댓글 0

 “누가 강도 만난 자의 이웃?”

 

 올 2008년 3월 오사카에 도착한 당시, 열악한 환경과 재정적 부담감이 현실적 무게로 다가왔습니다.
 성도 한명 없이 사역초기부터 예배와 전도에 대한 부담감과 함께 공장이던 건물의 개보수, 현재 건물유지를 위해 한정된 생활비 안에서 매달 16만엔(200만원)씩 일본 건물주에게 20년간( 3천만엔 : 약 3억원)을 갚아 나가야 하는 상황으로 번민하며 새벽에 기도하던 중, 불연히 ‘환경을 묵상하지 말고, 나를 묵상하라!’라는 말씀이 들려 다시 정신차리고 주님을 기대하며 집중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어느새인지 또 내 생각 속에‘교회를 어떻게 새롭게 할까? 전등은 어떻게 바꿀까?...’하는 염려가 떠올랐습니다. 그순간 또 주님이‘너부터 새로워져라!’(Renewal from yourself)'라는 깨달음을 주셔서 한없는 부끄러움과 감사로 흘러내리는 눈물을 주체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러던 중 올 4월에서 12월까지 약 8개월에 걸쳐, 이웃인 오사카 동성교회의 최인기 목사님과 함께 손수 긴급한 수리와 공사를 일단락 짓게 되었습니다. 공사가 시작되면서 다중적 중압감으로 정착한지 한달 만에‘스트레스로 인한 급성난청’이 온 후 지금까지도 약간의 후유증으로 기도하며 치료 중에 있습니다.
 감사한 것은 2008년 여름에 오사카교회(大阪敎會)를 방문해준 고국의 단기선교팀들의 눈부신 대활약이었습니다. 광주성결교회의 GDTS팀을 선두로, 원남교회, 언양교회, 바울교회(중등부), 부여중앙교회(소년부), 정읍초대교회(청년부) 등 총 여섯 팀의 방문은 목마른 저희 교회에 얼음냉수와 같은 위로와 생명력을 불어넣어 주기에 충분한 사역이었습니다.
 단기선교 기간 중 구석 구석의 도배며 청소와 정리정돈, 창문에 스테인드글라스 부착, 전도용품(타올)공수, 전도지(사영리) 배포, 홈리스를 위한 주먹밥 사역 등 이제까지 봉제공장 분위기이던 교회건물을 교회답게 바꾸어놓는 결정적인 기회가 되었습니다. 섬겨주신 모든 교회에 다시 한번 지면을 통하여 감사를 드립니다.
 현재는 10여명의 성도(韓人/在日)들과 유학생으로 더불어 주일오전예배 <11시, 14:00시>, 성경공부(Group Bible Study), 주일오후 6시30분 예배, 뮤지컬 사계(四季) 배우들과 함께 기쁨과 감사함으로 예배를 회복하고 있습니다.
 수요일은 기초 양육(5단계), 목요일은 일대일 제자양육 등을 하고 있습니다. 교회가 위치한 미도리바시 지역의 일본주민(이시다, 요시무라, 하타, 타키가와 씨등)을 전도하기 위해 곧 커피숍과 한국어 교실을 오픈 할 예정입니다.
 향후 오사카교회는 단기적으로 현지인 이해와 친밀감 형성, 현지 언어의 진보에 전력함과 동시에 오사카부립대와 현립대를 대상으로 새학기가 시작되는 4월과 10월에 집중적으로 전도할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교회건물 구입을 위한 모금 및 선교동원과 일본의 다음세대(청소년, 청년)를 위한 대안학교(Alternative Shcool)사역 과 G12 비젼 가운데, 불신자를 신자로, 신자를 예배자로, 예배자를 사역자로, 사역자를 선교사로 세우는 선교중심의 신앙공동체 형성을 위해 힘쓰는 장기적인 목표 또한 가지고 있습니다.
 주님은 영적으로 강도 만난 일본교회를 보며 한국교회에 물으십니다. “누가 강도 만난 자의 이웃이 되겠느냐?” 한국교회가 선한 사마리아 사람이 되어야 하지 아니할까요? ‘부비가 더 들어도’(눅10:35. 다른 나라 2배 이상의 선교비)... 강도 만난 이웃, 일본을 건너뛰어 세계선교를 할 수는 없습니다.
 아울러 영적, 경제적, 심적 고난 속에서도 묵묵히 최선을 다하여 선교하시는 일본 선교사님들을 위한 전략적이며 지속적이며, 강력한 중보기도와 뜨거운 사랑과 지원을 부탁드립니다.
 지면이 제한된 고로, 일본선교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활천 2007.10월호 : 일본특집, 일본을 알자(IVP), 일본 기독교의 발자취(한국장로교出), 일본선교의 비밀을 벗긴다(베다니出), 나가사키의 십자가(예영커뮤니케이션)』등 이미 출간 된 자료들을 참고하시면 도움이 되시리라 믿습니다. 부족하지만, http://vivacross.cyworld.com ( 박필현선교사 일본선교클럽 )에서 그간의 사역보고 및 동영상, 기도제목 등을 보실 수 있습니다.

기독교헤럴드  admin@evanholy.co.kr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기독교헤럴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