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6.25 토 21:48
상단여백
HOME 교계
세계성령운동중앙협의회 제19대 대표회장 최낙중 목사 취임식세계성령운동중앙협의회(대표회장 최낙중목사, 사무총장 강헌식목사)는 한국교회 성령운동을 계승, 발전시키고 성령운동을 한국에서 세계로 확산시키고자 교파를 초월하여 성령운동을 일으키는 한국교회 성령운동의 디딤돌을 놓은 단체이다.
  • 기독교헤럴드
  • 승인 2007.01.23 13:54
  • 호수 0
  • 댓글 0

 

3무(無) 3유(有)를 이루어 성령의 열매를 맺는 한 해

사단법인 세계성령운동중앙협의회 제19대 대표회장 최낙중목사 취임예배

   

(최낙중 목사) 

 

세계성령운동중앙협의회(대표회장 최낙중목사, 사무총장 강헌식목사)는 한국교회 성령운동을 계승, 발전시키고 성령운동을 한국에서 세계로 확산시키고자 교파를 초월하여 성령운동을 일으키는 한국교회 성령운동의 디딤돌을 놓은 단체이다.

 

 

초대회장 김우영목사를 필두로 한국교회 성령운동의 주도적 역할을 해온지 18년, 2007년 1월 21일(주) 오후 7시 ‘세계성령운동중앙협의회 제19대 대표회장 최낙중목사 취임예배’가 해오름교회에서 열렸다.

 

(설교 권태진 목사)

 

이날 본부장 권동준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19대 대표회장 취임예배는 증경대표회장 노태철목사의 취지문낭독으로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이어 증경대표회장 장희열목사의 기도, 총무 김창곤목사의 성경봉독 후 해오름교회 연합찬양대가 은혜로운 찬양을 들려주었다. 증경대표회장 권태진목사는 사도행전 2:37~42 말씀을 중심으로‘성령의 사람이 되라’라는 제하의 설교를 했다.

 

 

증경대표회장 노희석목사의 봉헌기도 후 실무회장 박남용목사의 약력소개가 이어졌고 증경대표회장 노태철목사가 취임증서를, 이사장 안준배목사가 취임패를 제 19대 대표회장 최낙중목사에게 수여하였다. 제 19대 대표회장 최낙중목사는 ‘우리 성령운동중앙협의회가 사람을 새롭게 하는 3무(無) 3유(有) 운동을 펼치자’며 ‘욕심, 교만, 거짓을 십자가에 못박아 없애 3무(無)를 이루고, 그로 말미암아 성령께서 주시는 기쁨, 평안, 새힘의 3유(有)를 얻자’고 말하며 ‘그럴 때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 섬김과, 선교의 열매가 맺힐 것’이라고 취임사를 밝혔다.

 

(취임사 최낙중 목사)

 

한국기독교성령100주년대회 상임대회장 이재창목사, 기독교문화예술원 이사장 장희열 목사, 그리고 세계성령운동국제협의회 김승희목사를 대신하여 부회장 전희종목사가 각각 축하패를 전달하였다. 제19대 대표회장 최낙중목사가 제18대 대표회장 권태진목사에게 초대회장을 기념하는‘김우영 공로상’을 증정하였고 이어서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이용규목사가 축사를 증경대표회장 이재창목사가 격려사를 전하였다. 실무회장 민규식목사의 광고와 증경대표회장 김동엽목사의 축도로 사단법인 세계성령운동중앙협의회 제19대 대표회장 취임예배의 막이 내려졌다.

 

(이사장 안준배 목사)

 

새롭게 시작하는 2007년 한해 세계성령운동중앙협의회를 통해 이 땅에 다시 한번 성령의 강력한 역사가 일어나고 이 땅을 넘어 세계에 성령 대부흥의 역사가 일어나길 기대한다.

 

 

최낙중 목사는 서울 기독대학교 선교신학대학원 및 (미)임마누엘신학대학원 졸업(Th.M),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 (미)켈리포니아 신학대학원 목회학박사(D.Min), (필)바이오 중앙대학교 교육펄학 박사(Ph.D)

백석대학교 명예신학 박사(D.D), 예장정통 총회장 역임, 한국기독교총연합회 공동회장, 한기총 한국교회 청소년지도자대학 학장(현), 한국국제기아대책(한국중앙본부)이사(현), 한국국제기아대책 서울 남연합회 회장(현), CBS 오늘을 생각하며 (수) 설교 담당(현), CTS.TV 찬양과 상담자 상담, 극동방송 주의 곁에 있을 때 설교(금) 담당(현), 합동정통교단 교육 원장(현), 백석대학교 기독학부 교수(현), 해우름교회 담임(1972~현), 국민일보 칼럼리스트(겨자씨) (현), 성령 100주년 강사단장(현) 이며

저서로는 "알기쉬운 신구약 중간사, 청소년목회의 이론과 실제, 교회부흥을 위하 사도행전강해, 믿음으로 살리라, 예수님을 믿으니 이렇게도 좋은 것을, 목회잗 쓴 교회행정, 주여 내 눈물을 주의 병에 담으소서, 목회 지도자론, 오늘을 생각하며, 물가에 심겨진 나무, 내가 다시 태어나던 날" 이다.

 

(이사장 안준배(우) 목사가 최낙중 목사에게취임패 증정)

 

(장희열 목사가 축하패 증정)

(권태진 목사가 대회기 인계)

 

 

 

<기독뉴스 이재환 기자 rpck1009@hanmail.net>

기독교헤럴드  admin@cin21.net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기독교헤럴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