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3.3 수 16:42
상단여백
HOME 신학 포럼
기획특집 / 교회성장프로젝트 MISSION2030 분석 (22)이 보고서에 의하면 최근 10년간 교단 교회학교 학생 수가 감소하여 대책이 시급한 것으로 분석됐다. 교회학교 유초등부 학생수가 2000년도에는 116,846명이었으나 2008년도에는 91,176명으로 감소된 것이다.
  • 기독교헤럴드
  • 승인 2009.12.18 00:49
  • 호수 0
  • 댓글 0
 

교육국 103년차 정책추진계획

교육국 (3)

“BCM 교육목회 만이 교단이 살 길” 여론 높아

이 보고서에 의하면 최근 10년간 교단 교회학교 학생 수가 감소하여 대책이 시급한 것으로 분석됐다. 교회학교 유초등부 학생수가 2000년도에는 116,846명이었으나 2008년도에는 91,176명으로 감소된 것이다.

따라서 이에 대한 대책으로 BCM(The Body of Christ Model) 교육목회가 필요한 것이다. 이 BCM 교육목회는 성결교회의 고유한 교육브랜드이다. 그동안의 교회학교 패러다임으로는 감소 추세인 교단 교회학교의 문제점을 해결할 수 없기에 심혈을 기울여 개발한 것이다.

골자는 교사를 평신도 목회자로 세워서 그들로 하여금 소그룹 목회를 하도록 하는데 있다. 이를 이루기 위해서는 교육목회자나 평신도 지도자들이 유아교회와 어린이교회, 그리고 청소년교회를 목회하도록 모든 토양을 준비해야 한다.

이를 위해 BCM 교사핸드북을 제작한 것이다. 이 일은 매년 계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그리고 이미 개발한 BCM 교사대학 교재를 통하여 양질의 BCM 교사를 지속적으로 양성할 예정이라는 전언이다. 실제로 서울중앙지방회의 경우는 BCM교사대학을 본격적으로 가동하여 교단 교육 브랜드 가치를 앞장 서 높이고 있다.

여름 행사도 BCM 캠프로 운영해 좋은 평을 받았다. 집중 교육과 목회를 통해 중생과 성결을 체험하는 놀라운 역사가 일어났다는 평이 많았다. 이를 통해 건강한 교회가 세워질 것이라는 여론이 높다.

또한 총회본부 교육국 실무진들이 BCM 교육목회를 현장에 적용하도록 각종 출판과 행사 기획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 대표적인 것들은 BCM 교사핸드북 발간과 BCM 교사대학 지도자 세미나, 그리고 지방회 및 지교회 BCM 교사대학 훈련과정 개설, BCM 어린이, 청소년 여름캠프의 시행 등이다.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성결교단 브랜드인 BCM을 전국교회에서 의무적으로 시행하는 것이라는 관계자의 전언이다.

어린이와 청소년 교육은 성결교회의 미래를 가늠할 수 있는 바로미터이다. 유윤종 목사(교육국장)는 현장 적용에 대해 “전국 교회 목회자들이 현장에 적용할 자세가 갖춰지면 그 효과는 대단할 것”이라며 "BCM 교육교재는 타 교단에 비해 우수한 교재로 평가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를 밑받침할 수 있는 근거는 대한기독교교육협회 취재 결과, 성결교단 교재가 가장 좋다는 평을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에 새로 발간된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개발한 ‘BCM 교육교재’는 어린이와 청소년의 전인교육을 위한 새 장을 열게 될 것이라는 평이 많다. 앞으로 더 열정적이고 헌신적인 교육목회를 통해 어린이와 청소년의 새로운 부흥을 맛보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양진우 기자

jwyang38@naver.com

기독교헤럴드  admin@evanholy.co.kr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기독교헤럴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