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4.17 수 20:50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NGO
(사)월드쉐어, ‘㈜해성디에스 긴급구호금 3천만 원’“튀르키예 지진 피해 국민들 물품 지원에 사용할 것”
  • 월드쉐어 제공
  • 승인 2023.03.29 18:07
  • 호수 579
  • 댓글 0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쉐어(이사장 박현모 목사)가 튀르키예와 시리아 지진피해 이재민들에게 긴급구호 물품을 전달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에 월드쉐어는 (주)해성디에스(대표이사 조병학)에서 긴급구호금 3천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반도체 부품 전문 제조업체인 (주)해성디에스는 지난 2016년부터 현재까지 월드쉐어를 통해 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4개국에 25명의 아동을 결연하며 약 8천 3백만원을 후원해 의료, 교육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까지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튀르키예 긴급구호 또한 ‘정직하게 최고의 가치를 창출하여 사회발전에 기여한다.’라는 해성그룹 가치체계를 바탕으로 이루어졌으며, 해성디에스(주)의 기부금 3천만 원은 튀르키예 지진 피해 지역 국민들을 위한 물품 지원과 복구 활동에 사용할 예정이다. 

월드쉐어 모금사업부 강사라 부장은 “갑작스러운 재난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튀르키예에 나눔으로 희망을 전해주신 해성디에스(주) 임직원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보내주신 기부금으로 추위와 열악한 환경으로 고통받는 피해지역 주민들을 지원하겠다”라며 감사 인사를 했다. 

한편 튀르키예와 시리아는 지난달 6일 규모 7.8의 대지진으로 튀르키예와 시리아에서는 사망자 56,259명과 부상자 127,000명이 발생한 바 있다. 현재 구호 및 재건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월드쉐어는 지진 발생 이후 즉시 현지의 상황을 파악하고 긴급구호팀을 파견해 하타이, 가지안테프, 아다나, 오스마니예 4개 지역에서 식량, 침낭, 텐트, 방한용품 등 긴급구호물자를 지원하고 있다. 

월드쉐어 제공  chd6235@naver.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월드쉐어 제공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