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6.8 목 15:30
상단여백
HOME 교계
사마리안퍼스코리아, 튀르키예 피해지역 후원금 전달식예장통합 온누리교회 등 12개 교회 참여해 총 334,606,482원
  • 박지현 편집국장
  • 승인 2023.03.24 11:50
  • 호수 579
  • 댓글 0

국제구호단체 사마리안퍼스코리아(대표 크리스 위크스)가 지난 3월 20일 주안장로교회(주승중 목사)에서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통합 온누리교회, 응암교회 등 12개 교회가 참여한 가운데 튀르키예 피해지역의 긴급 대응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마리안퍼스의 즉각적인 현장 대응과 복음을 전하는 다양한 사역에 공감했던 주안장로교회 등 예장통합 교단 소속 교회들은 또 한 번 사마리안퍼스와 협력에 나섰다.

주안장로교회 주승중 목사는 “사마리안퍼스는 긴급대응에 전문성을 가진 단체, 복음을 사명으로 하는 단체라 튀르키예 사역에 적합하다고 생각하여 선택했고, 교회들이 한 뜻을 가지고 후원을 했다”며 소감을 전했다.

사마리안퍼스코리아 크리스 위크스 대표는 “사마리안퍼스는 재난 발생 시 협력 교회들과 이미 형성된 파트너 관계로 인해 신속한 현장투입 및 긴급지원이 가능했으며 처음으로 기독교인이라고 불렀던 안디옥 지역에 파견되어 구호활동을 펼치게 되어 매우 뜻깊다”고 했다.

이번 행사를 위해 12개 교회가 참여해 모금한 튀르키예 후원기금은 총 334,606,482원으로 사마리안퍼스 코리아에 전달됐다. 기금은 튀르키예 구호 사역에 사용된다. 광양대광교회(신 정 목사), 광주제일교회(권대현 목사), 길목교회(이길주 목사), 상당교회(안광복 목사), 소망교회(김경진 목사), 오정교회(홍순영 목사), 온누리교회(이재훈 목사), 응암교회(강석제 목사), 주안장로교회(주승중 목사), 창동염광교회(황성은 목사), 천안중앙교회(신문수 목사), 포항제일교회(박영호 목사) 등이 튀르키예 후원에 참여했다. 사마리안퍼스는 튀르키예 안디옥(안타키아)의 도르티올 지역에 300개 이상의 대피소 텐트를 배포한 바 있으며, 긴급모듈병원에서 5,700명 이상의 치료와 210건이 넘는 수술을 진행하며 의사, 간호사 및 기타 의료봉사자를 포함한 약 100명의 스텝이 튀르키예 현지에서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사마리안퍼스는 기독교 국제구호단체로 지난 50년간 전 세계의 전쟁, 빈곤, 자연재해, 질병, 기근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에게 영적, 물질적 도움을 제공하며 예수 그리스도를 전하고 있다. 사마리안퍼스코리아는 사역을 함께 할 교회, 단체, 개인 후원자들을 모집하고 있으며, 홈페이지(https://samaritanspurse.or.kr/)에서 일시 및 정기후원도 가능하다.

박지현 편집국장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박지현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