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4.18 목 13:54
상단여백
HOME 교회 목회
“애즈베리 부흥, 이제 한국교회로 온다”이영훈 목사, 주일예배 설교 “작년 PWC 서울대회서 예언…이제 현실로”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는 지난 3월 12일 교회 홍보국을 통해“미국 켄터키 주의 작은 마을에 위치한 애즈베리대학교에서 지난 2월 8일부터 시작된 부흥운동이 웨스턴 켄터키대를 비롯 오하이오 주립대 등 미국 전역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 부흥의 바람이 한국 교회로 불어올 것이라는 기대가 최근 여의도순복음교회를 중심으로 증폭되고 있다”고 밝혔다.

▲ 여의도순복음교회 12일 주일예배 모습.

이와 관련해 이영훈 목사는 12일 주일예배에서 성경 하박국 3장 2절을 본문으로 ‘주여 부흥을 주옵소서’라는 제목의 설교를 통해 “지난해 10월 서울에서 열린 세계오순절대회 때 이미 부흥은 예언되었고 이 부흥은 전 세계적으로 일어날 것”이라며 “여의도순복음교회도 놀라운 부흥의 파도를 타기 위해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2022년 PWC 대회 기간 임진각서 열린 평화기도회에서 이영훈 목사 설교 모습.

이 목사는 지난 7일 미국 댈러스에서 열린 순복음세계선교회 북미총회에서도 애즈베리 부흥운동을 언급하며 한국에서도 이 부흥의 바람이 불 것임을 예고했다. 이 목사는 특히 “우리도 신앙의 열정과 성령 충만으로 부흥의 파도에 올라타 부흥의 주인공이 될 것”이라며 “부흥을 위해 기도하며 하나님의 음성에 귀기울이자”고 당부했다.

또한 “우리 순복음교회 불광동에 성령의 바람이 불어오고, 서대문 시절에 성령의 바람이 불어왔을 때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몰려들었는디 예배가 끝나고 나갈 때는 서대문로터리 교통이 마비되어 우리가 부탁하지도 않았는데 서대문경찰서에서 경찰들을 배치하여 교통을 정리해주던 모습이 기억난다. 또 1973년 여의도로 이사왔을 때도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여의도로 몰려오는지 이곳에서 예배드리기 위해서는 한 시간씩 줄을 서야 했고, 예배가 마칠 때면 나오는 사람과 들어오는 사람이 그야말로 인산인해를 이루었다”고 회고하고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그렇게 부흥을 허락해주셨는데 이 부흥의 역사가 다시금 일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목사는 “하나님께서는 부흥을 통해 개인의 삶뿐 아니라 교회를 부흥시키시고, 사회를 변화시키시고, 나라의 운명까지 바꿔 주실 것”이라며 “이 나라에 놀라운 역사와 부흥이 일어나도록 우리는 긍휼을 구하며 기도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목사는 “이를 위해서는 먼저 우리 1200만 성도들이 바로 서도록 긍휼을 구할 때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2022년 PWC 대회 기간 임진각서 열린 평화기도회에서 부흥을 예언한 신디 제이콥스 목사

신디 제이콥스 목사 “이제는 한국에서 강력한 부흥 일어날 것” 강조 

더 나아가서 이 목사는 특히 설교 말미에 작년 10월 오순절대회에서 올해 부흥이 일어날 것을 예언한 신디 제이콥스 목사와 최근에 나눈 전화통화 내용을 공개했는데, 신디 제이콥스 목사는 “작년 여의도순복음교회를 방문했을 때 오순절 교회에 일어날 부흥에 대해 말씀하셨고, 애즈베리 부흥에 관한 소식을 들었을 때도 ‘지금은 한국의 때이다. 하나님의 능력이 다시 한번 한국 땅에 강하게 나타나실 것이며 이 일을 위해 이영훈 목사님을 사용하실 것’이라고 말씀하셨다”고 말했다.

이영훈 목사는 지난 4일 교회 창립 65주년 행사 설명회에서도 “원산에서 하디 선교사의 회개로 시작한 대부흥운동이 일어난 지 120주년을 맞는 올해 우리는 한국 교회에 대부흥의 역사가 일어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목사는 이를 위해 “5월 17일부터 21일까지 400만 성도가 소속된 웨슬리언 교단들이 함께하는 하디 120주년 및 오순절 성령강림 대기도회를 ‘리바이블, 리바이벌(Re-Bible, Revival)’이라는 주제로 진행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박지현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박지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ㅋㅋㅋ 2023-05-24 15:26:52

    사람 많이 보이면 부흥인가?

    부흥에는 회개가 함께한다. 116년 전 평양 장대현 교회에서 회개운동이 시작됐다. 남의 물건을 도둑질한 것부터 온갖 자잘한 것까지 회개했다.

    대형예배당을 짓고 하나님이 복 주셨다는 교회, 여신도와 부적절한 관계를 갖는 목사, 부자세습하는 담임목사 등 세상에서도 손가락질 당하는 이런 일들을 회개하기는커녕 문제를 제기하는 사람들을 신천지로 몰아간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