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6.4 일 12:03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행사
여의도순복음교회 굿피플 등 서울시와 ‘희망박스’ 전달남대문과 돈의동 쪽방촌에 생필품 담은 750상자
  • 박지현 편집국장
  • 승인 2022.12.22 14:52
  • 호수 571
  • 댓글 0

 *사진제공=대통령실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와 굿피플인터내셔널(회장 최경배), 구세군(사령관 장만희)이 오는 12월 25일 성탄절을 기념하여 지난 22일 서울 남대문 쪽방촌에서 ‘이웃과 함께하는 2022 찾아가는 성탄절, 희망박스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영훈 목사를 비롯 최경배 굿피플 회장, 장만희 구세군 사령관 등이 희망박스를 들고 직접 쪽방촌을 방문했으며 귀빈으로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도 참여했다.

이영훈 목사는 “사랑은 말이 아니라 실천이며, 나눌수록 커지는 특징이 있는데 매년 연말 구세군 굿피플이 서울시와 협력해 쪽방촌을 찾아 사랑을 실천할 수 있어 기쁘다”고 소감을 피력하고 “이 사랑 실천운동이 오늘 하루 행사에 그치지 않고 1년 내내 온 국민 마음속에서 실천으로 나타나기를 소원한다”고 밝혔다.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도 “우리의 작은 실천이 우리 사회를 희망으로 채우고, 그 온기가 구석구석 스며들기를 기대한다”고 말하고, “연말연시에 우리 사회에서 소외되는 분들이 없도록 우리 이웃들을 따뜻하게 보듬고, 사랑을 실천하는 데 더 많은 분이 동참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는 2018년과 2021년 이후 세 번째로 열렸으며 희망박스 750상자가 남대문과 돈의동 쪽방촌에 전달되었다. 

박지현 편집국장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1

박지현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