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2.3 금 15:07
상단여백
HOME 교계 연합단체
한교총, 2023 강릉 세계합창대회와 협력 협약종교 분야 종목에 교회 합창단들 참여 협력 
  • 한교총 제공
  • 승인 2022.10.26 15:58
  • 호수 566
  • 댓글 0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이 지난 10월 24일 류영모 대표회장과 2023 강릉 세계합창대회 허용수 조직위원장은 상호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에 서명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측은 합창대회의 28개 경연종목 중 종교 분야 종목에 교회 합창단들의 참여를 위해 협력하며, 합창을 통한 교류와 평화를 이루는 데 노력하기로 했다.

2023 강릉 세계합창대회는 2023년 7월 3일부터 13일까지 강릉 일원에서 진행되며, 기획재정부가 공식 승인한 국제행사로 75개국 400여 팀, 연인원 25,000여 명의 참석을 목표하고 있다.

이 대회는 독일 인터쿨투르(INTERKULTUR) 재단에서 주관하는 세계규모의 합창 이벤트로서 ‘세계합창올림픽’이라고 불리는 아마추어 합창대회이다. 2000년 오스트리아 린츠대회를 시작으로 2002년 제2회 대회를 대한민국 부산에서 개최했으며, 독일과 중국 오스트리아 미국 러시아 벨기에 남아공 등에서 개최, 매회 60개국에서 90개국, 2만여 명 이상이 참가하는 글로벌 이벤트로 성장했다.

허용수 조직위원장(GS에너지 대표이사)는 “서양음악인 합창은 교회를 중심으로 시작되어 많은 발전을 가져와 지금은 교회와 상관없이 국민의 사랑을 받으며 많은 합창단이 활동하고 있는데, 이번 강릉대회에 교회 합창단들이 많이 참여하여 대회를 빛내주기 바란다.”고 인사했다.

류영모 대표회장은 “코로나19 때문에 어수선한 분위기가 있는데 이번 합창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되도록 교회 성가대는 참여와 연주회 관람을 위해 협력하기를 바라며, 금번 대회의 주제처럼 ‘모두를 위한 평화와 번영’에 한 걸음 더 나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식에 한교총에서는 강릉 합창대회 유치에 앞장선바 있는 이철 감독회장과 신평식 사무총장, 합창단측에서는 진재수 운영추진단장이 배석했다.

대회 정보는 인터쿨트루 공식 홈페이지(www.interkultur.com 또는 interkultur-korea.com)나, 033-640-2719에 문의하면 된다.

한교총 제공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한교총 제공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