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2.9 목 11:04
상단여백
HOME 교회 목회
힙겹고 어두운 땅에 사랑과 희망의 ‘성탄 트리’ 점등여의도순복음교회,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1211박스 장애인과 고통받는 가정에 전달
  • 여의도순복음교회 홍보국 제공
  • 승인 2020.12.02 17:27
  • 호수 500
  • 댓글 0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는 지난 11월 27일 교회당과 십자가탑 및 광장 전체를 밝히는 성탄트리 점등식을 가졌다.

이번 성탄트리 점득식은 코로나19로 우울하고 고통스러웠던 한 해를 보내면서 새해에는 코로나19가 종식되고 새로운 희망이 밝아오기를 기원하며 진행되었다.

행사진행에 앞서 교회 베다니홀에서 ‘2020년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가 열렸다. 장애인대교구 주최로 열린 이날 행사에서는 코로나19로 예년의 김장담그기 행사는 생략하고 전문업체에 주문하여 배달된 김장김치 1211박스를 장애인 성도 및 고통받는 이웃 1135가구에 전달했다.

이영훈 목사는 “소외된 이웃을 돌보는 것은 교회의 사명”이라고 강조하면서 장애인대교구에서 대표로 나온 성도들에게 김장김치를 전달하고 격려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홍보국 제공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여의도순복음교회 홍보국 제공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