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2.5 토 13:22
상단여백
HOME 교계 연합단체
2020년 춘천성시화운동본부 정기총회춘천성시화운동 연구소 개원예배
  • 박지현 편집국장
  • 승인 2020.11.13 16:24
  • 호수 498
  • 댓글 0

춘천성시화운동본부(이사장 이수형 목사)는 지난 11월 5일 순복음춘천교회(이수형 목사)에서 ‘2020년 춘천성시화운동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개회예배 사회는 김 훈 목사(춘천성시화운동본부 사무총장), 기도는 석광훈 장로(춘천홀리클럽 회장), 설교는 박인관 목사(직전 이사장, 광염교회)가 ‘미가 6장 6절부터 8절’을 본문으로 ‘이제는’이란 제목의 말씀을 전했다. 

박 목사는 “코로나19의 상황들 속에서 한 해를 뒤돌아보며 우리들이 더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선을 베풀었으면 지금보다 교회의 인식이 더 좋아졌을 것”이라며, “이제는 의식 중심의 예배에서 지역 사회를 진실로 사랑하고 섬기는 삶을 살자”고 강조했다. 이어서 오의석 목사(춘천기독교연합회 회장, 순복음조은교회)가 축도했다. 

정기총회 사회는 이수형 목사(춘천성시화운동본부 이사장)가 맡아 이병철 목사(춘천성시화운동본부 이사, 주향교회)가 기도하고, 지난 회기 사업 보고와 임원진 선출, 2021년 사업계획 및 예산안을 논의했다. 

이수형 목사는 다음세대의 구체적인 연구의 필요와 개교회의 대외적 활동을 함께 나누고 협력하고, 춘천성시화운동 특별대담을 준비하여 1972년부터 현재까지 성시화운동를 소개하고 성시화가 나아가야 할 방향 등을 나눌 예정이라고 했다. 

춘천성시화운동본부는 이 날 오후 순복음춘천교회에서 ‘춘천성시화운동 연구소 개원예배’를 개최했다. 

개원예배 사회는 김 훈 목사(춘천성시화운동본부 사무총장), 대표기도는 박의범 장로(CBMC 춘천지회 지회장), 설교는 이수형 목사가 했다. 이 목사는 ‘다니엘 6장 3절’을 본문으로 ‘시대를 앞서가는 믿음의 사람’이란 제목의 설교를 했다. 

이어서 김종열 장로(신성감리교회), 신성균 목사(열린순복음교회), 이연희 목사(아미교회), 최상도 목사(사암교회)가 축사하고, 이영길 선교사에게 연구소장 취임패를 전달했다. 

이 소장은 취임패를 전달 받고 “1972년부터 지금까지의 성시화운동을 1세대는 운동 형성기, 2세대는 기관 형성기, 지금 우리들의 세대인 3세대는 정책 형성기”라고 설명 한 뒤 “앞으로 연구소의 방향 정책연구와 기독교시민운동, 인물과 기관의 네트워킹, 디지털 플랫폼, 국제사역, 지역교회, 선교단체와 춘천성시화운동본부 간의 협력 촉진, 외국 유학생, 전문인 및 청년 연구원 제도 및 인턴십, 성시아카데미 사역 등으로 전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성시화운동본부 이사장인 이수형 목사는 “춘천성시화운동 연구소 개원을 통하여 성시화운동의 새로운 도약이 되기를 바라며, 내년도 성시화 사역은 세상 속으로 들어가 다음세대부터 시작해 모든 교회와 지역사회를 잘 섬기고 사랑을 실천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2021년 사역비전을 밝혔다. 김창환 목사(온누리교회)가 축도했다.

박지현 편집국장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박지현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