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15 금 18:56
상단여백
HOME 교계 연합단체
강원도, 복음통일의 중심에 우뚝!강기총, ‘6.25 전쟁 70주년 복음통일기도성회성회’
  • 박지현 편집국장
  • 승인 2020.08.05 15:29
  • 호수 489
  • 댓글 0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회장 이수형 목사, 이하 강기총)는 지난 7월 26일 예장합동 새에덴교회(소강석 목사)에서 평화통일기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강원도와 함께하는 6.25 전쟁 70주년 복음통일기도성회’를 개최했다. 

강기총과 강원도는 6.25 전쟁 70년인 올해를 시작으로 전쟁기간인 총 3년1개월2일 동안, 즉, 휴전협정 70년이 되는 2023년 7월 27일까지 만 3년여 동안 함께 민족의 평화와 복음통일 위한 노력하기로 합의하였고, 지난 6월25일 철원지역에서 ‘평화통일기원행사’와 ‘제1회 강원도조찬기도회’를 은혜롭게 마친 바 있다. 

성회 사회는 강기총 사무총장 유화종 목사(선교제일교회), 기도는 강기총 직전회장 김미열 목사(원주중부교회), 성경봉독은 서기 조성복 목사(행구감리교회), 설교는 최근 전국 17광역시도기독교연합회 대표자회의 초대 상임회장에 추대된 소강석 목사가 했다.

소 목사는 요한복음 14장 25절부터 27절을 본문으로 ‘평화의 아침을 주소서’라는 제목의 설교에서 “지금 조국 대한민국에 가장 절실하게 필요한 것은 평화”라며 “예수님이 주시는 평화, ‘에이레네’를 누리기 위해 남북한의 관계도 평화통일을 위해 평화를 추구하고 평화통일의 열차가 계속해서 달릴 수 있도록 해야된다”고 전했다.

특별기도의 시간에는 춘천시기독교연합회장 오의석 목사(순복음조은교회)가 ‘복음으로 통일한국이 이루어지도록’, 강릉시기독교연합회장 박운기 목사(강인장로교회)가 ‘창조질서 회복과 사회안정을 위하여’, 정선군기독교연합회장 손호경 목사(고양리장로교회)가 ‘전국토 성시화와 다음세대를 위하여’ 각각 기도했다. 그리고 강기총 회장 이수형 목사(순복음춘천교회)는 “이번 성회를 통하여 새에덴교회와 연합해 통일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정부 차원에서의 대북교류는 어렵지만, 민간 차원의 왕래는 가능하기에 복음으로 남북이 하나가 되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인사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휴전협정체결 70년이 되는 2023년까지 통일을 위해 함께 기도해서 영원한 평화체계를 만들었으면 한다”면서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을 유치하게 되었는데, 잘 준비하여 성공적으로 잘 치를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기도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이날 기도성회는 강기총 증경회장 이 철 목사(강릉중앙감리교회)의 축도로 마쳤다.

박지현 편집국장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박지현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