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3.28 토 18:39
상단여백
HOME 교계 연합단체
기독교 문화예술의 자존심CTS 예술단 신년하례식 열어
  • 임은주 기자
  • 승인 2020.02.12 16:37
  • 호수 472
  • 댓글 0
올해 창단 16년 되는, CTS 예술단(단장, 김기배 CTS N 대표이사, 이하 김기배 대표)은 지난 2월 4일 CTS기독교TV 사옥 13층 라운지에서 2020년 신년하례식을 갖고 예술단 운영방안과 한해의 사역 방향성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는 CTS 예술단 소속의 장로합창단(단장 최윤진), 권사합창단(단장 최용희), 교향악단(단장 동형춘), 오페라단(단장 김학남), 소울콰이어(단장 손인오), 서울 소년소녀합창단(지휘자 이승아), 오카리나오케스트라(단장 홍광일), 콘서트콰이어(단장 박경희), 사모합창단, 청춘합창단(지휘자 김미옥) 등 25여명의 예술단 임원들이 참석했으며, 김기배 대표는 이날 인사말을 통해 CTS 예술단은 초등학생에서부터 은퇴한 실버세대 등 전 연령을 대상으로 하는 아마추어 합창단뿐만 아니라 음악을 업으로 하는 기독교 전문 예술인들이 함께 연합하여 운영되는 국내 최고의 합창단으로 기독교 문화를 통한 복음 전파에 앞장서고 있음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날 예배와 하례식에서는 CTS기독교TV 사목(임재환 목사)가 “찬송은 하늘의 힘을 얻는 것입니다”라는 주제로 설교말씀을 전했으며, 김기배 대표는 CTS 예술단 소속 단장과 지휘자들에게 각 임명장을 수여했다.
 
또한 창사 25주년을 맞아 진행될 CTS기독교TV의 2020 이스터 퍼레이드, 제 10회 대한민국 어린이합창제, 희망! 대한민국 등 연중행사와 예술단 운영 방안들을 논의하고 연합공연 “메시아”의 기획 등을 논의했다.
 
CTS 예술단을 운영하고 있는 문화선교본부 담당 본부장은 CTS 예술단은 “온 세대가 오직 믿음의 공동체로 서로 중보하고, 주 안에서 교제하며, 찬양과 예술로 복음을 전하는 것”을 운영의 목표로 삼고 있다고 전하며 CTS 예술단 활동을 통해 보다 대중적으로 하나님을 알리고 기독교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CTS 예술단은 대한민국 최초의 기독교 텔레비전 방송사인 CTS기독교TV(회장 감경철)에서 운영하는 예술단으로 장로합창단, 권사합창단, 사모합창단, 청춘합창단, 교향악단, 오페라단, 소울콰이어, 오카리나오케스트라, 콘서트콰이어, 소년소녀합창단, 어린이영어합창단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매년 정기 연주회 및 국내외 선교사역을 진행 중에 있고, 전 세대를 아우르는 예술단으로 건전한 교단에 속한 기독교인이라면 그 누구나 단원으로 참여 할 수 있다. (※문의 CTS 문화선교본부 : 02.6333.1069 heejaeyang@cts.tv). 

임은주 기자  chd6235@naver.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임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