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22 금 15:23
상단여백
HOME 복지.의료 가정
문순희 박사의 가족치료 칼럼(120회)4부 준비된 결혼이 행복하다(24)
  • 문순희 박사(본지 논설위원, 상도종합사회복지관 관장
  • 승인 2019.06.26 14:55
  • 호수 448
  • 댓글 0
배우자선택과 Vision(2)
 
부부가 되고자 하는 사람들은 지금의 존재 이유(Mission)를 딛고 미래의 지향점(Vision)으로 가기 위해서는 구체적인 목적(Goal)을 설정하고 이를 이루기 위한 세분화된 과정들에 충실해야 한다. 그러므로 부부가 될 두 사람은 이 Mission과 Vision을 명확히 공유하는 것이 다른 어떤 것보다도 중요하다.
 
4. 비전의 중요성
 
조직도 아닌데 왜 결혼에 비전이 중요한지에 대한 질문을 할 수 있을 것이다. 그 이유는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며 행복한 가정을 이루기 위한 전략의 효과적인 수립과 실행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가정구성원의 commitment를 확보하는 것이다. 자신을 희생해 가면서 가정을 위해 해야 할 일들을 열성적으로 최선을 다하는 commitment를 생성하는 것에 비전이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5. 효과적인 비전의 역할
 
부부가 공유해야 하는 비전의 효과적인 역할은 미션을 향해 끊임없이 전진하는 과정에서 변화의 전반적인 방향을 명확하게 제시해 줌으로 하부의 의사결정들이 간단하면서도 분명한 틀 안에서 일관성 있게 이루어지도록 해준다. 또한 효과적인 비전은 가족 개인들이 도출되는 변화에 낙심하거나 지치지 않고 적극적으로 동참할 수 있는 동기를 부여하는 역할을 한다.
 
이러한 비전은 가족 및 부부가 미션을 향하여 가야 할 방향을 명확하게 해주고, 부부의 이해관계가 서로 같다는 것을 설득, 함으로써, 부부가 서로 협력하고 자발적이고 효율적으로 조정을 할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하는 것을 돕는다.
 
결혼할 예비부부에게 이런 비전들이 명확히 공유된다면 미래 가정의 목표설정 역시 강점지향으로 진지하게 설정되어 갈 수 있으며, 목표 간(단기목표, 장기목표) 단계별로 공통의 기준들을 설정하는 것이 유기적으로 가능하다.
 
6. 효과적인 비전의 요건

비전을 고유하기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요건들이 충족되어야 한다. 비전을 통하여 미래가 어떻게 설계된다는 공감을 느낄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또한, 그 비전이 이루어졌을 때 부부와 가족에게 어떠한 긍정적인 결과가 도출된다는 것을 보여줘야 하며, 비전이 뜬구름이 아닌 현실성이 있어야 한다.

설정된 비전이 너무 추상적이거나 너무 세부적으로 구체적이어서도 안 되고 비전을 달성하는
여러 과정이 있으므로 하나의 길로 고집하면 안 되며, 융통성의 여지가 있어야 협력하여 비전을 이루는 길을 함께 할 수 있다. 또한 비전이 자신만 알아볼 수 있는 것이 아니라 누가 보아도 이해할 수 있으며 현실과 너무 동떨어져 있지 않고 전달하기도 쉬워야 한다.
 
다시 말하면 중요한 것으로 여겨지는 비전의 요건은 현실성이 있어야 하며, 현재 꾸며질 가정과 함께할 배우자와 그리고 환경, 원 가족의 상황 및 개입 정도 등에 대한 명확하고 이성적인 이해를 바탕으로 설정될 때 비전을 성취할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볼 수 있다.
 
부부상담을 하다보면 가족 및 배우자가 가족의 주인의식이 부족하고 가정을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으며, 가족의 변화가 요구될 때 호응하지 못하다고 호소한다. 또한 부부 및 가족 간 상호 협조가 이루어지지 않으며, 가사 업무의 협조가 잘되지 않고 상대의 필요성이 무엇인지 파악하지 못하여 부부 및 가족의 의사소통에 논쟁이 일거나 분열을 가져오게 되는 것을 볼 수 있다.

이러한 이유는 부부 및 가족들이 공유된 미션과 비전이 없거나 불확실하며, 가족의 미래를 위하여 가족이 공유하는 기본 가치를 위주로 설정된 목적과 목표가 없어서이다. 그러므로 결혼을 목적으로 이성 교제를 하는 사람이라면 함께 공유할 미션과 비전에 대하여 깊은 고민으로 충분한 논의가 이루어져야 한다. < 다음 호는 제5부 가정을 설계하라 1이 게재됩니다.>
 
 
 
  

문순희 박사(본지 논설위원, 상도종합사회복지관 관장  dsglory3604@nate.com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문순희 박사(본지 논설위원, 상도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