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1.28 월 22:43
상단여백
HOME 교계 연합단체
“아름다운 동행을 이루겠습니다!”대전성시화운동본부 신임회장 오정호 목사

대전성시화운동본부(대표회장 임제택 감독)는 지난 1월 27일 새로남교회 글로리홀에서 대표회장 이·취임 감사예배를 열고 새로남교회 오정호 목사가 제11대 대표회장으로 취임했다. ‘하나님의 거룩하심이 대전시 전체에 충만한 상태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모여서 활동’하고 있는 대전성시화운동본부는 교단을 초월해 한마음으로 대전 성시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11대 대표회장이 된 오 목사는 인사말을 통해 “그동안 몸과 마음 그리고 시간과 재정으로 책임을 감당한 전임 임제택 감독과 임원들, 그리고 역대회장들의 노고에 감사한다”며 “성시화 운동을 통해 생명의 열매를 맺는 일에 더욱 집중해 내실을 다지겠다”고 했다.

그리고 “은혜로우신 하나님께서 왜 우리를 대전에 살게 하시고, 복음의 은혜를 깨닫게 하시고, 하나님의 자녀로 세워주셨는지를 알고, 복음의 빚진 자의 태도를 확립해 대전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이 복음앞으로 나올 수 있도록 기도하며, 대전 시민의 행복을 위해 아름다운 섬김과 동행을 하겠다”며 “각 지역교회 목사들과 또 교우들과 함께 지역과 교파를 초월해 복음안에서 교제하며 동행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인공지능(AI) 시대가 도래한만큼, 영원불변하신 하나님의 말씀의 가치를 계승하는 일에 매진하고 명실상부하게 대전이 거룩한 도시로 새로워지는 일에 온 교회와 연합하여 다음 세대를 위한 영적 인프라를 세워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번 이·취임식 행사는 2부로 진행됐다. 1부 예배는 오종영 목사(대외사무총장, 영성교회)의 사회로 조광휘 장로(부회장, 큰빛교회)의 기도, 김 혁 목사(상임회장, 선창장로교회)의 성경봉독 그리고 최홍준 목사(부산성시화운동본부 고문, 호산나교회 원로목사)가 누가복음 13장6절에서 9절까지의 말씀을 본문으로 ‘찍혀버리기 전에 열매를 맺자’라는 제목의 설교를 한 후 안승철 감독(대전기독교연합회 회장, 힐탑교회)이 축도를 했다.

2부 축하순서는 류명철 목사(상임회장, 대전남부교회)의 사회로 전·현직 회장의 이임사와 취임사에 이어 꽃다발 증정과 이임하는 임 감독에게 공로패 증정의 순서가 있었다. 그리고 신임회장 오 목사가 임원소개를 한 후 신 청 목사(고문, 삼성성결교회 원로)의 격려가 있었고 이어 허태정 대전시장, 김종천 의장(대전시의회),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박병석 국회의원(대전시 서구 갑), 박범계 국회의원(대전시 서구 을), 정용기 국회의원(대전시 대덕구),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이 축사를 했다.

이어 오덕성 장로(충남대 총장, 새로남 교회)가 감사의 인사를 전했고 행사를 축하하는 현악4중주와 오르간 축하공연(김민정, 조현영, 최혜승, 추은선, 이현화 집사)이 있었다. 그리고 박명용 장로(대내사무총장, 한밭제일교회)의 내빈소개 및 광고 후 축복의 찬양을 부르며 모든 순서를 마무리했다.

서광호  seojacop@hanmail.net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서광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