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0.26 월 01:34
상단여백
HOME 신학 조직신학
세계적인 석학, 웨슬리 신학 재조명서울신대 웨슬리신학연구소, 심포지엄 개최

서울신학대학교 웨슬리신학연구소(소장 황덕형 교수)는 지난 5월 15일과 18일, 서울신대 존토마스홀에서‘조종남기념 웨슬리신학강좌 중앙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웨슬리 신학의 세계적인 권위자 랜디 매덕스 교수(듀크대학교)의‘현대 세속사회에 대한 웨슬리 신학의 응답’과‘이 땅에 있는 우리의 하늘을 기대하라’를 주제로 강연이 진행됐다.
랜디 매덕스 교수는“과거 1세기의 신앙인들은 그리스와 로마의 신을 부정했다는 이유로 ‘무신론자’로 배척 당했는데 21세기 기독교인들은 오히려 ‘무신론자’들에게 공격당하고 있다”며,“ 신을 믿지 않는 무신론자들의 주장에 맞서기 위해 웨슬리가 전했던 조언을 기억해야 한다”고 했다. 매덕스 교수는“웨슬리는 기독교 진리를 가장 효과적으로 증거하는 방법은 그리스도인들이 예수의 사랑을 실천하는 것”이라고 했다.
매덕스 교수는“당시 웨슬리는 진정한 그리스도인은 참된 겸손과 사랑, 하나님을 경배하는 모습에서 구별된다며 모든 그리스도인은 하나님이 사랑이심을 기억하며 이를 동일하게 본받아야 한다”고 했다.

김광연 기자

김광연  angel@cherald.co.kr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김광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