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1.27 토 18:57
상단여백
HOME 교계 선교단체
18대 중앙회장에 이승율 장로 선임한국기독실업인회, 제51차 정기총회 개최
  • 양진우 기자
  • 승인 2018.02.21 18:17
  • 호수 397
  • 댓글 0

한국기독실업인회(17대 중앙회장 두상달 장로, 이하 한국CBMC)는 지난 2월 13일, 아현성결교회(조원근 목사) 엘림아트홀에서 전국 270여 개 한국CBMC 지회 대표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제51차 정기총회’를 열고, 이승율 한국CBMC 중앙 부회장(㈜반도이앤씨 회장, 참포도나무병원 이사장)을 18대 중앙회장으로 선임했다. 또한 전년도 사역 보고 및 2018년 사업계획을 논의했다. 이승율 회장은 26년동안 서울영동지회 회원으로 활동하며 중국 연길, 우즈베키스탄 타쉬켄트 등 해외 각지 지회창립을 주도한 인물이다.
지난 임기 동안 한국CBMC 변화의 물결을 선도한 두상달 회장은 이임사에서 “지난 3년 동안 협력한 회원들에게 눈물겹도록 감사드린다“며 “이 변화의 물결을 계속 이어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이승율 회장은 “지금까지 CBMC가 패러다임의 변화를 이루어왔다면, 이제는 새로운 가치혁신과 함께 복음의 지평을 새롭게 열어나갈 것”이라며 “CBMC사역의 블루오션을 발견 하는데 신명을 바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지난해, 국내 최초로 논산 육군훈련소에서 5천 명 규모의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고 대회 수익금 16억원을 연무대군인교회 건축에 헌납하는 등 차세대 양육과 사회공헌에 힘쓴 한국CBMC는 올해 사역주제를“하나님을 기쁘시게, 가정과 일터를 행복하게(마6:33)”로 정해 구체적인 삶의 현장에서 기독교적 가치를 구현하고 실천에 옮길 것을 다짐했다.
한국CBMC는 지회 중심 시스템 확립을 통한 전도와 양육, 교육훈련 강화를 최우선 과제로 삼고 한국CBMC 본부와 지회 간의 협력 및 역할분담, 강사 확보, 지원 시스템 구축 등으로 전국각지와 해외한인 지회 사역을 보다 활성화하기로 했다. 또한 책임경영을 위해 내부규칙을 수정 보완하고 체계적인 회원정보관리시스템을 구축해 더욱 투명하고 효율적인 조직운영을 꾀했다. 더불어 CSR과 CSV활동과 차세대 사역 구체화 방안을 포함, 사역방향의 6가지 큰 틀을 제시했다.
또한 지난해 김수웅 명예회장의 논산 육군훈련소 연무대교회 건축헌금 1억원 후원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는 건축헌금 후원자들에 대한 감사패 전달식이 있었다.
한편, 한국CBMC는 오는 8월 15일부터 17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제45차 CBMC 한국대회를 개최한다. CBMC 한국대회는 매년 3천여 명의 기독실업인이 한자리에 모여 일터사역의 비전을 굳건히 하며 민족과 열방을 향해 기도하는 크리스천 비즈니스 네트워크 현장이다.
이날 8개 부문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양육상: 김의환(서울한남지회) △전도상: 박보서(부산진지회) 외 2명 △지회창립공로상: 박종인(153지회) 외 4명 △지역봉사공로상: 강현석(한국CBMC중앙회)외 2명 △사역공로상: 임신철(세계로지회)외 4명 △공로패: 김영구(서울북부연합회, 한국CBMC 중앙회), △모범지회상: 삼겹줄지회 △모범연합회상: 전북연합회.

양진우 기자  jwy@cherald.co.kr

<저작권자 © 기독교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아요 0

양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