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5.23 목 10:03
상단여백
기사 (전체 1,201건)
최 선 박사 창문 칼럼(83)
제20대 대한민국 대통령을 뽑는 선거가 9일(수)에 진행됩니다. 5년 동안 우리나라의 방향이 어디로 가는지 결정납니다. 아모스 5장 2...
최 선 박사(Ph.D., Th.D. D.Min.)  |  2022-03-07 20:57
라인
<쓴물단물>
최근 한국리서치가 발표한 ‘점, 신년 운세에 대한 인식조사’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점(사주, 타로, 관상, 신점)을 본 경험이 있는 국민이 41%였으며, 60대를 제외한 전 연령층에서 40% 이상이 점을 본 경험이 ...
기독교헤럴드  |  2022-02-25 08:59
라인
<사설> 생명 구하는 일에 교회가 나서야 할 때!
한 나라의 구성은 영토와 국민 그리고 헌법이 있어야 한다. 그리고 통계적으로 인구 1억 이상이 존재할 때 국가로서 자급자족의 가능성을 확보하게 된다고 한다.현재 대한민국은 2021년 들어서 국민소득 3만 불 시대와 ...
기독교헤럴드  |  2022-02-25 08:56
라인
최 선 박사 창문 칼럼(82)
한국교회사 중 『한국장로교 총회설립 100주년 역사』 ‘한국장로교회와 민족’이란 내용을 보면 초기내한 선교사들의 사진과 함께 간단히 그...
최 선 박사(Ph.D., Th.D., D.Min.)  |  2022-02-25 08:51
라인
<쓴물단물>
다른 사람의 인정을 받는 것이 인간의 행동을 지배하는 가장 기본적인 원리라는 인정투쟁이라는 이론이 있다. 인간의 삶은 타인의 인정을 받기 위한 투쟁의 연속이라는 것이다.독일의 철학자 G.W.프리드리히 헤겔(Georg...
기독교헤럴드  |  2022-02-10 22:03
라인
<사설> 대통령선거에 개입한 무속신앙 황당!
새해 벽두부터 검은 호랑이의 해를 내세우며, 무속신앙에 관련해서 국운을 따지며, 법사와 도사 또는 점치는 무속인들의 이름이 오르내리고, 대통령선거에 임하고 있는 정당들의 선거캠프 중심에 깊이 개입하고 있다는 소식이 ...
기독교헤럴드  |  2022-02-10 18:05
라인
최 선 박사 창문 칼럼(81)
한겨울을 지나 봄이 온다는 입춘도 지났지만, 여전히 영하의 날씨로 옷깃을 여미게 한다. 하지만 이 또한 시간의 흐름에 따라 지나갈 것이...
최 선 박사(Ph.D., Th.D. D.Min.)  |  2022-02-10 17:59
라인
최 선 박사 창문 칼럼(80)
사람의 마음은 눈으로 볼 수 없다. 그리고 손으로 잡을 수도 없다. 그렇지만 우리 대부분의 삶을 지배하고 있다. 우리가 사용하는 말들을...
최 선 박사(Ph.D., Th.D.)  |  2022-01-29 11:44
라인
최 선 박사의 창문 칼럼(79)
“이 백성은 내가 나를 위하여 지었나니 나를 찬송하게 하려 함이니라.”“The people whom I made for myself w...
최 선 박사(Ph.D., Th.D.)  |  2022-01-20 14:14
라인
<사설> 한국기독교 언론사로서 기독교 헤럴드의 위상
한국기독교 언론사로서 기독교헤럴드가 2008년 10월에 세상에 태동하게 되었다. 당시 기독교대한성결교회의 교단 업무에 대한 어려움을 극복하는 소식지로서 언론사가 필요한 시기라 교단 목회자들의 관심과 지원 그리고 자발...
기독교헤럴드  |  2022-01-20 14:08
라인
김치원 박사 특별논고, ‘위기의 한국교회’
우리의 삶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사상(思想)은 무엇일까요? 그것은 단연코 기원에 관한 사상 즉 기원론(起源論)일 것이다. 프랑스 화...
김치원 박사 제공  |  2022-01-20 10:41
라인
<쓴물단물>
교실에 들어오신 선생님이 코를 킁킁하시며 말씀하셨다. “이게 무슨 냄새야?” 그러자 앞자리에 앉아있던 한 학생이 얼른 대답했다. “OO가 도시락 까먹었데요.” 그런데 뒷자리에 앉아있던 한 아이는 급히 일어나더니 창문...
기독교헤럴드  |  2022-01-19 17:33
라인
<사설> 방역수칙 강화, 교회모임 규모 달리해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 희)와 개신교, 천주교, 불교계 지도자들이 지난 12월 16일 정부청사에서 협의하여, 코로나-19 델타 변이와 오미크론 확산으로 위 중증 환자급증과 감염자가 연일 7,000명 선을 넘나들고 있...
기독교헤럴드  |  2022-01-07 18:36
라인
최 선 박사의 창문 칼럼(78)
한반도의 새해복음을 전하는 기독교헤럴드신문이백두산에서 한라산까지 복음의 꿈 이룬다 삼천리금수강산 흔드는 자명고 소리대한민국 교회를 지키...
최 선 박사(Ph.D., Th.D.)  |  2022-01-07 17:47
라인
<쓴물단물>
열아홉의 어린 나이에 장원급제를 하여 스무 살에 경기도 파주 군수가 된 맹사성은 자만심으로 가득 차 있었다. 어느 날 그가 무명선사를 찾아가 물었다. “이 고을을 다스리는 사람으로서 내가 최고의 덕목으로 삼아야 할 ...
기독교헤럴드  |  2022-01-05 17:35
라인
<쓴물단물>
‘라만차의 사나이’라는 뮤지컬이 있다. 말을 타고 칼을 휘두르는 무사 ‘라만차’의 얘기다. 말을 타고 달려가는데 사람들이 웅성거리고 있었다. 말에서 내려 ‘무슨 일인가 하고 보았더니 창녀를 가운데 두고 모두가 돌을 ...
기독교헤럴드  |  2021-12-30 13:12
라인
최 선 박사의 창문 칼럼(77)
기독교의 위대한 신학자, 목회자, 문학가, 영적 각성가, 설교가로 후대의 성도들에게 영적인 소중한 유산을 남겼던 청교도를 대표하는 인물...
최 선 박사(Ph.D., Th.D.)  |  2021-12-30 13:01
라인
최 선 박사의 창문 칼럼(76)
그리스도인들이 이 땅에서 실천해야 하는 것들이 많이 있습니다. 그중에 첫째는 하나님을 사랑하고 삶의 현장에서 예배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최 선 박사(Ph.D., Th.D.)  |  2021-12-28 10:31
라인
<쓴물단물>
1944년 크리스마스 이브에 독일과 벨기에 국경 부근에 있는 휴르트겐 숲속 오두막집에서 있었던 실제사건입니다. 이 오두막집에는 한 엄마와 아이가 살고 있었습니다. 이들은 크리스마스를 아흐레 앞두고 독일군의 폰 푼드슈...
기독교헤럴드  |  2021-12-24 07:48
라인
최 선 창문 칼럼(75)
독일의 종교개혁가 외콜람파디우스는 병상에 누워 있을 때 햇빛이 성가시지 않으냐는 질문을 받자 손을 가슴에 대면서 “나는 이곳에 충분한 ...
최 선(Th.D., Ph.D.)  |  2021-12-15 17:29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